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개혁신학
영혼을 맑고 밝게 하는 십계명
십계명으로 양떼들의 영혼을 지키자
기사입력: 2017/11/11 [10:53]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석봉
배너



▲     © 이석봉 목사 /  어린 생명은 부모의 양육에 달려 있다. 

                                 양떼가 사느냐 죽느냐의 기로에 서 있을 때  최선을 다하여야 한다.

 



영혼을 맑고 밝게 하는 십계명

 

십계명으로 양떼들의 영혼을 지키자

 


오늘날 우리 사회는 탐욕과 음란으로 가득하다. 이것이 들어와서는 안 될 교회 안에까지 발톱을 내밀고 있다. 검은 늑대들이 기회를 살피고 있다목회자들은 이를 방치해서는 안 된다. 망하고 나서 탄식하지 말고 사전에 예방하여 건강한 교회로 성장시키자. 십계명으로 등불을 밝혀라.

 

정신 차리고 양떼들을 지켜는 파수군의 사명을 다하여야 한다. 십계명으로 영혼을 맑고 밝게 회복시키자. 이것은 주님의 준엄한 명령이다. 십계명은 죄를 깨닫게 하기 위해 주셨다(3:20). 십계명은 거룩함의 표준을 알게 하기 위해서 주셨다(7:12). 십계명은 구원의 조건이 아니고 마땅히 행해야 할 도리이다.

 

첫 사람 아담과의 첫 행위언약은 불순종으로 파기되었다. 그리고 생육번성의 복도 노아홍수로 말살되었다. 그래서 아브라함을 브르시고 아브라함의 자손과 씨로 복을 주시리라고 언약하셨다. 그러나 불순종으로 애굽의 종살이 신세가 된다. 하나님은 애굽에서 구출하시면서 아브라함의 언약의 실천단계로 십계명을 주셨다. 이 십계명은 하나님의 백성에게 주시는 마지막 행위언약의 틀이었다. 이것은 믿음으로 구원에 이르게 하는 믿음언약을 견고하게 세우는 행위언약인 것이다. 이것을 예배에서 빼놓아서는 안 되는 이유인 것이다


 

영혼을 맑고 밝게 하는 십계명

 

제일은 야웨 하나님 외에 다른 신을 네게 두지 말라

First, You shall have no other gods before me

 

제이는 야웨 하나님 아닌 우상을 만들지 말고 섬기지 말라

Second, You shall not make for yourself and idol.

You not bow dawn to them or worship them.

 

제삼은 야웨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지 말라

Third, You shall not misuse the name of the Lord your God.

 

제사는 야웨 하나님의 안식일을 거룩하게 지키라

Fourth, Remember the Sabbath day by keeping it holy.

 

 

제오는 주 안에서 부모를 공경하라

Fifth, Honor your father and your mother.

 

제육은 주 안에서 살인하지 말라

Sixth, You shall not murder.

 

제칠은 주 안에서 간음하지 말라

Seventh, You shall not commit adultery.

 

제팔은 주 안에서 도적질하지 말라

Eighth, You shall not steal.

 

제구는 주 안에서 네 이웃에 대하여 거짓 증거 하지 말라

Nineth, You shall not give false testimony against your neighbor.

 

제십은 주 안에서 이웃의 집을 탐내지 말라

Tenth, You shall not covet neighbor’s house.

 

/

1~4계명은 하늘, 하나님에 관한 수직적 계명이요.

5~10계명은 땅, 인간 사회에서 부모와 이웃에 관한 수평적 계명이다.


이석봉 목사 /
목회학박사요 철학박사이며 신학박사이다. 총회신학교와 총회연합신학교에서 학장을 역임했다. 총회신학교(학장/전 국회부의장 황성수 박사, 현 국제대학원대학교)에서 5년, 샌프란시스코 크리스천 유니버시티 하와이 브렌치(학장/티모씨 한 박사)에서 13년, 수원신학교(학장/이근구 박사)에서 10년간 성경원어교수로 히브리어와 헬라어를 가르쳤다. 리폼드뉴스(www.reformednews.co.kr)의 논설위원이며 이석봉 목사 칼럼의 칼럼리스트이다.
 
 
배너
배너
배너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