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교갱협 인천지회, "종교인 과세 시행에 대한 세미나 개최한다"
분당중앙교회 최종천 목사를 강사로 3월 9일 인천 계산교회에서 개최
기사입력: 2017/03/04 [22:58]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     © 리폼드뉴스

교갱협 인천지역협의회에서 교회와 성숙한 부흥을 위하여 목회 현장에서 실질적인 사역을 감당하는 목회자, 부교역자, 신학생, 사모님들의 사역에 실제적인 적용과 바람직한 안목을 갖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목회자 세미나'를 개최한다.

종교인 과세를 위한 소득세법 개정안이 국회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종교인 납세가 2018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그러나 당장 교회 예산부터 납세시스템에 맞춰 짜야하는 상황인데도 불구하고 변변한 매뉴얼이나 지침조차 나온 게 없는 실정이다.

이에 "종교인 과세 시행에 대한 교회의 과제 및 대처"를 주제로 갖는 금번 세미나를 통해 분당중앙교회 당회장인 최종천 목사를 강사로 풍부한 현장 경험과 해법을 듣는다. 

세미나는 3월 9일 인천 계산교회(김태일 목사 시무)에서 개최된다.

분당중앙교회 최종천 목사는 국내 교회 최초로 "청탁금지법에 관한 기행체칙"을 제정한바 있다. 

▲   교갱협 인천지회 임원  © 리폼드뉴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예장합동, 총회 제13대 총무 후보 윤곽 6⋅3 구도 /리폼드뉴스
폐당회 2년 후 미 복구시 위임목사 신분 무임목사 /소재열
[무명독자의 글] 성실한 목회 현장 무너지는 현실, '악한 자들의 장난' /리폼드뉴스
[모르면 무너진다] 정관변경 및 교단탈퇴에 대한 대법원 판례 해설 /소재열
[특별기고] 총회 재판국에 바란다 /소재열
서울남노회, 권재호 목사 공직정지 원인무효 결정 /리폼드뉴스
성찬식 방해한 원로장로, 제명출교해야 /리폼드뉴스
[제102회 총회헌의] 공동회의 결의 없이 위임목사 해약 청원 불가건 /소재열
예장합동, 제102회 부총회장 2파전인가 3파전인가? /리폼드뉴스
경기북노회 제49회 정기회, 노회분립보다 개혁의 길 택해 /소재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