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제101회 총회71] 한기총⋅한교연 통폐합 임원회 위임
통폐합 포함 연합 임원회, 직전 총회장에 위임
기사입력: 2016/10/03 [10:07]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 교단연합교류위원 서기 이승희 목사가 보고하고 있다.     © 리폼드뉴스

대한예수교장로회 제101회 총회에서는 한기총과 한교연의 연합문제 일체를 현 총회임원회와 직전 총회 임원회로 구성된 교단연합교류위원에게 위임됐다.

교단연합교류위원회 위원장 박무용 목사(서기 이승희 목사)는 제100회기 교단연합교류위원회 사업경과를 보고하고 아래와 같이 청원하였으며, 제101회 총회는 이를 허락했다.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이 본 총회위에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101회 총회에서는 한기총과 한교연의 통폐합을 포함한 한국교회 연합을 위한 업무일체를 총회 임원회와 직전총회장을 포함한 본 위원회가 위임받아 처리할 수 있도록 허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 예장합동 교단총회의 한기총과 한교연과의 통폐합과 연합의 일체를 위임했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예장합동, 총회 제13대 총무 후보 윤곽 6⋅3 구도 /리폼드뉴스
폐당회 2년 후 미 복구시 위임목사 신분 무임목사 /소재열
[무명독자의 글] 성실한 목회 현장 무너지는 현실, '악한 자들의 장난' /리폼드뉴스
[모르면 무너진다] 정관변경 및 교단탈퇴에 대한 대법원 판례 해설 /소재열
[특별기고] 총회 재판국에 바란다 /소재열
서울남노회, 권재호 목사 공직정지 원인무효 결정 /리폼드뉴스
성찬식 방해한 원로장로, 제명출교해야 /리폼드뉴스
예장합동, 제102회 부총회장 2파전인가 3파전인가? /리폼드뉴스
[제102회 총회헌의] 공동회의 결의 없이 위임목사 해약 청원 불가건 /소재열
경기북노회 제49회 정기회, 노회분립보다 개혁의 길 택해 /소재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