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제101회 총회71] 한기총⋅한교연 통폐합 임원회 위임
통폐합 포함 연합 임원회, 직전 총회장에 위임
기사입력: 2016/10/03 [10:07]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 교단연합교류위원 서기 이승희 목사가 보고하고 있다.     © 리폼드뉴스

대한예수교장로회 제101회 총회에서는 한기총과 한교연의 연합문제 일체를 현 총회임원회와 직전 총회 임원회로 구성된 교단연합교류위원에게 위임됐다.

교단연합교류위원회 위원장 박무용 목사(서기 이승희 목사)는 제100회기 교단연합교류위원회 사업경과를 보고하고 아래와 같이 청원하였으며, 제101회 총회는 이를 허락했다.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이 본 총회위에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101회 총회에서는 한기총과 한교연의 통폐합을 포함한 한국교회 연합을 위한 업무일체를 총회 임원회와 직전총회장을 포함한 본 위원회가 위임받아 처리할 수 있도록 허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 예장합동 교단총회의 한기총과 한교연과의 통폐합과 연합의 일체를 위임했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창성북교회, 서창원 목사 청빙키로 결의 /리폼드뉴스
폐당회 후 2년내 미복구시 위임(담임)목사 자동 해제 /소재열
울산남교회(남송현 목사) 공동의회 소집 관련건 처리 /소재열
법원, 최규돈 목사측이 제기한 울산남교회 명칭사용 금지 가처분 기각 /소재열
함평 진양교회 전소, '포럼 100' 2천만 원 위로금 전달 /리폼드뉴스
[이형만 목사 특별기고] 사면위원회 입장에 대한 우려와 반론 /이형만
사랑의교회 정관변경 만장일치로 결의 /리폼드뉴스
총회 은급재단, 납골당 매각시 51억 원의 담보물 성격 /소재열
제102회 총회, 최대 쟁점과 이슈 “총신대 재단이사회” /소재열
진양교회 화재에 즈음한 총회장 긴급 호소문 /리폼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