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제101회 총회64] 전국 최대 규모의 노회는 목포제일노회
전국 총대 기준의 상회비 총액은 21억2390만원으로 확정됐다.
기사입력: 2016/10/01 [21:07]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 전국 노회장 기념 촬영    ©리폼드뉴스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합동, 총회장 김선규 목사)는 전국 노회가 목사 장로 동수로 파송한 총대로 구성한다. 파송 인원의 기준은 노회 소속 지교회 7당회당 목사1인, 장로 1인을 기준으로 파송한다.
 
전국 153개 노회로 구성된 제101회 총회는 전체 총대수가 1640명이다. 153개 노회가 파송한 총대기준으로 가장 큰 규모면에서 1위를 차지한 노회는 목포제일노회로 밝혀졌으며 그 다음은 수도노회이다.
 
이같은 자료는 제101회 총회 재정부가 각 노회가 총회에 납부해야 하는 상회비 책정 기준표에 의해 확인됐다.
 
총대수로 본 노회 규모의 상위 15위의 순위는 아래와 같다.
 
▲ 목포제일노회(26명 총대) ▲ 수도노회(22명) ▲ 경기노회(20명) ▲ 경청노회(20명) ▲김제노회(20명) ▲동대구노회(20명)
 
▲ 강원노회(18명) ▲ 서광주노회(18명) ▲ 여수노회(18명) ▲ 전서노회(18명) ▲ 경기북노회(16명) ▲ 경서노회(16명) ▲ 동서울노회(16명) ▲ 인천노회(16명) ▲ 함남노회(16명)
 
목포제일노회는 총회 유지재단처럼, 재단법인을 소유하여 운영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충청노회 임시회, 안건상정 부결 적법한가? /리폼드뉴스
[이형만 목사 논단] 총회 파회 이후 올바른 총회역할에 대한 제안 /이형만
총회화해중재위, 산이리교회 화해 위한 조건부로 난항 /리폼드뉴스
종교인 과세, 교회 50~60% 이상 근로장려세제 대상 될 수도 /리폼드뉴스
사랑의교회 공동의회 정관변경 안건 상정 연기 /리폼드뉴스
“총회가 총신대 ‘직할’해 주요 사안 ‘총회 인준’받게 정관 수정해야” /송상원
분당중앙교회 콘퍼런스 , ‘종교인과세에 대한 기독교 입장 선언문 /리폼드뉴스
광주지법, ‘광주중앙교회’ 상표법 위반자 벌금형 선고 /리폼드뉴스
명성교회 "법률행위 대표자 원로목사인가 임시당회장인가" /소재열
대전고법, 충남노회 정기회측 인정 판결 /소재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