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제101회 총회60] 교회법 절차 거치지 않고 사법 소송제기가 총대권 2년 정지
경찰이나 검찰에 소송을 제기한 자 역시 포함
기사입력: 2016/10/01 [12:57]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     © 리폼드뉴스

대한예수교장로회 제101회 총회(합동)에서 결의한 내용중에 사법 소송제기자 총회 총대권 2년 정지건이 통과 됐다.
 
"총회 결의에 대하여 교회법을 경유하지 않거나 교회 재판 중 사법으로 갈 경우에는 접수일로부터 2년간 총대권을 정지함이 가한 줄 아오며."
 
이같은 결의는 교단총회의 교회법의 절차에 따라 문제를 해결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를 무시하고 법원에 소송을 제기하거나 경찰과 검찰에 고발하는 경우인 사법으로 갈 경우 총회 총대권 2년이 정지된다.
 
또한 교단 치리회에서 재판이 진행중임에도 불구하고 사법으로 갈 경우 이 역시 동일한 총대 총대권 2년이 정지된다.
 
총대권 정지는 사법에 접수일로부터 2년이다.
 
앞으로 교단 총회 소속 목사 장로 중에 총회나 노회, 당회를 통해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 소송이나 고소고발을 할 경우 적어도 총회 총대는 2년간 정지되므로 주의가 요망된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사랑의교회 공동의회 정관변경 안건 상정 연기 /리폼드뉴스
대전고법, 충남노회 정기회측 인정 판결 /소재열
부총회장, 총무 입후보자들의 경쟁력 /소재열
종교인 과세, 교회 50~60% 이상 근로장려세제 대상 될 수도 /리폼드뉴스
광주지법, 광주중앙교회 명도소송 기각 “평석” /소재열
[이형만 목사 논단] 총회 파회 이후 올바른 총회역할에 대한 제안 /이형만
총회화해중재위, 산이리교회 화해 위한 조건부로 난항 /리폼드뉴스
분당중앙교회 콘퍼런스 , ‘종교인과세에 대한 기독교 입장 선언문 /리폼드뉴스
명성교회 "법률행위 대표자 원로목사인가 임시당회장인가" /소재열
함평노회 교육부 주최 "교회정치와 행정(정관법) 세미나 개최 /김종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