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회통신
장로회헌법, 목사자격 규정 개정 필요성
오직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만을 졸업해야 한다면 '총회신학원'은?
기사입력: 2012/07/13 [22:01]  최종편집: 리폼드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리폼드뉴스
배너
본 교단에서 목사가 되려면 반드시 직영신학교인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해야 한다(정치 제4장 제2조, 제15장 제1조). 이 규정이 현재 법적 효력이 있는 2000년 헌법개정판이다.

이 규정이 2000년에 개정되기 이전에는 “목사 될 자는 신학을 졸업하고”라고 돼 있었다. 이 규정을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으로 개정된 이후 “총회신학원”이 다시 복원되어 현재 양지캠퍼스에서 수업이 이루어지고 있으므로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을 졸업을 해야 한다는 목사 자격규정에 대한 헌법규정을 개정해야 한다.

제97회 총회에서는 이 규정부터 우선적으로 개정해서 '총회결의'로 본 교단 목사가 되는 것이 아니라 ‘장로회 헌법’에 의해서 목사가 될 수 있는 길을 열어 주어서 정체성 혼란을 막아 주어야 한다.

'장로회 헌법'에서 목사의 자격 기준은 총회결의로서가 아니라 명문규정인 ‘장로회 헌법’에 의한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현행 우리 헌법 중에 개정해야 할 부분들이 많이 있지만 우선적으로 목사 신분에 대한 정체성 혼란을 겪지 않도록 제97회 총회에서는 이 부분부터 개정해 주어야 한다.
 
배너
배너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충청노회 임시회, 안건상정 부결 적법한가? /리폼드뉴스
[이형만 목사 논단] 총회 파회 이후 올바른 총회역할에 대한 제안 /이형만
총회화해중재위, 산이리교회 화해 위한 조건부로 난항 /리폼드뉴스
종교인 과세, 교회 50~60% 이상 근로장려세제 대상 될 수도 /리폼드뉴스
사랑의교회 공동의회 정관변경 안건 상정 연기 /리폼드뉴스
“총회가 총신대 ‘직할’해 주요 사안 ‘총회 인준’받게 정관 수정해야” /송상원
분당중앙교회 콘퍼런스 , ‘종교인과세에 대한 기독교 입장 선언문 /리폼드뉴스
광주지법, ‘광주중앙교회’ 상표법 위반자 벌금형 선고 /리폼드뉴스
명성교회 "법률행위 대표자 원로목사인가 임시당회장인가" /소재열
대전고법, 충남노회 정기회측 인정 판결 /소재열